중국여행정보
지역별 여행
저장성
<절강성>, 항주 영은사(靈隱寺)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6-05-26 오후 2:52:15
  • 조회 : 7367
  • <절강성>, 항주 영은사(靈隱寺)
  • 주소 : 中國浙江省杭州市西湖區靈隱寺
  • 지역 :
소개
항주 영은사(靈隱寺)




항주 서북쪽에 위치해 있으며 비래봉(飛來峰)이 옆에 있다. 비래봉에는 10-14세기경에 만들어진 석굴조각품들이 330여 개가 산을 따라 조각되어 있다. 이 석굴조각들은 중국 강남지역에서는 보기 드문 고대석굴예술을 보여주고 있어 그 가치가 더 빛난다. 영은사는 1600여 년 전 동진(東晉) 시대에 인도 승려 혜리(慧理)가 항주에 왔다가 이곳 산의 기세가 매우 아름다워 “신선의 영이 이곳에 깃들어 있다(仙靈所隱)”고 말한 후 사찰을 짓고 이름을 영은(靈隱)이라 지으면서 만들어진 절이다. 선종 10대 사찰 중의 하나이기도하다.

천왕전(天王殿)에는 “云林禪寺(운림선사)”라고 쓴 편액이 걸려 있는데, 이것은 청대 강희(康熙) 황제의 자필로 알려져 있다. 강희가 남쪽 지방을 순찰하던 중 항주에 들러서 북고봉(北高峰)에 올랐는데, 구름이 자욱하고 안개가 덮인 곳 속에 영은사가 있는 것을 보고 이 네 글자를 생각해 냈다고 한다. 최근에는 불공을 드리기 위해 몰려든 중국인들로 늘 붐빈다. 대웅보전(大雄寶殿)은 높이 33.6미터로 뛰어난 중국 고대 건축물중 하나다. 대웅보전 안에는 24.8미터의 여래불상이 있는데, 1956년에 절강미술대학 교수와 예술인들이 합작해 만든 걸작이다. 대전 양 옆에는 20존자천불상이 있고, 대전 앞에는 송대에 건축된 8각 9층 석탑이 있다.

영은사의 볼거리 중 가장 유명한 비래봉은 석회암으로 이루어진 209미터의 봉우리로, 인도에서 날아왔다는 혜리가 갔다는 전설로 인해 비래봉(飛來峰)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한다. 암벽에는 오, 송, 원에 이르는 석각조상 330여개가 조각되어 있다. 그중 가장 주목을 끄는 것은 송대의 것인 미륵좌상으로 얼굴이 매우 개성적이고 독특하다. 영은사 내에는 조그마한 계곡이 있어 비가 올 때면 사원 전체가 안개에 쌓여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계곡 옆의 바위에는 촘촘히 새겨져 있는 불상 조각들을 보며 산책을 하는 것도 재미있다.

 

위치 및 교통정보
  • 구글지도에서 보기
  • 주소 : 中國浙江省杭州市西湖區靈隱寺
리스트로